임상의학교실 _ 피부과학

피부과학 의료진/진료시간

연혁

조선대학교 피부과학교실 개설 후 1971년 윤준모 선생이 피부과 초대 과장으로 부임하였으며, 그 후 김용환, 신종선 선생이 각각 2년간 그리고 임춘평, 황선욱, 김형균, 김성균, 최연홍, 김혜영, 강인경, 김영조 선생이 피부과 강의와 외래진료를 담당하였다. 최규철 교수 (19833~ 20132)와 정병수 교수(19843~ 20102)는 조선대학교 피부과학 교실의 발전을 위해 헌신하시고 정년퇴임하였고, 현재는 신봉석 교수가 과장으로, 더불어 김민성 교수, 나찬호 교수, 최 훈 교수가 재직 중이다. 조선대학교 피부과학교실은 매년 전공의 각 년차별 1명을 선발하여 교육 중이며, 2019년 현재까지 49명의 전문의를 배출하였다.

 

교실소개

조선대학교 피부과학교실은 임상 외래 진료와 학생 강의 두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임상 진료 분야에서는 총 4명의 교수진과 4명의 레지던트가 입원 환자 및 외래 환자들을 대상으로 진단을 위한 피부생검, 진균검사, 첩포검사, 광검사, 면역조직화학적 검사 등을 시행하고, 광선치료, 냉동 치료, 전기소작술, 레이저 치료, 모즈수술을 포함한 피부암의 외과적 수술 등 다양한 질환에 대한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또한, 강의와 실습을 통해 정상 피부 구조와 기능 및 생리적 작용 등을 숙지하여 피부의 정상 및 병적 상태를 이해하고, 다양한 피부 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관한 지식을 습득하며, 임상의로서 피부 질환에 대처하는 기본적인 능력을 갖추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교육내용

피부과학 총론

정상 피부의 구조, 기능 및 생리에 관한 분야와 피부조직 병리학과 면역학적 기초지식을 습득하고, 진단에 필요한 증상, 징후, 이학적 검사에 대한 개괄적인 지식을 교육한다.

피부과학 각론

임상에서 비교적 흔히 접하게 되는 피부질환인 습진, 감염성 질환, 두드러기, 수포성 질환, 직업성 피부 질환, 피부 부속기 질환, 종양 등을 대상으로 원인과 진단, 치료 및 예방에 관한 지식을 습득하게 하여 각질환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증진시킨다.

피부과학 실습

외래 내원 환자를 중심으로 병력 청취와 이학적 검사, 감별 진단, 진균 검사, 우드 등 검사, 광검사, 조직검사, 냉동 치료법, 광선 치료 등을 경험하게 하고, 임상 슬라이드를 통해 실습해 보지 못한 질환들을 숙지하고 임상적 지식을 습득하게 한다

 

발전계획 Vision

새로운 의료장비 및 기술의 발달과 환자들의 수요 증가에 따른 향상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본 교실에서는 기존에 사용 중인 CO2(Carbon dioxide), IPL(Intense pulsed light), Polaris 등의 LASER 외에도 CO2 Fractional LASER, Er:YAG LASER, Nd:YAG LASER, Microneedle Radiofrequency 등을 도입하여 여러 가지 색소 질환, 잔주름 ,흉터조직, 여드름, 피부양성종양 등의 피부 병변을 개선시키고, 피부암에 대한 모즈 수술을 통해 피부암의 완전한 제거 및 재발율 감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백반증 및 건선 환자를 대상으로 Excimer LASER를 포함한 단파장 UVB 자외선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가까운 시일내에 혈관종 및 화염상 모반, 켈로이드 등의 치료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기종의 LASER가 도입될 예정이며, 연차별 장기 계획에 따른 필수적인 의료장비의 도입을 통해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교수소개






 

하단배경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