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하는 조선, 행복한 대학

조선대학교 토목공학과

학과소개

조선대학교는 호남지역의 명문 사학으로서

1946년 개교 이래 지역 사회 뿐만 아니라 국가에 필요한 유능한 인재를 육성, 배출해 오고 있습니다.

1946년 개교와 함께 개설된 토목공학과는 산업사회의 가장 기본이 되는 토목공학 교육을 통해 국가 핵심 산업인 건설 산업이 요구하는 기술인재를 양성해 왔다는 자부심이 있으며, 또한 그만큼 막중한 임무를 차질 없이 수행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 오고 있습니다.

1970년대 해외 건설시장에서 우리 토목인들은 높은 기술력과 몸에 배어있는  근면성으로 큰 활약을 보여주며 국가 경제를 주도하여 단일 산업으로서 가장 높은 고용효과를 유발함으로써 사회적 안정과 발전에 크게 기여하던 시기는 물론이고, 90년대에 우리나라에 닥친 외환 위기와 범국가적으로 실시된 구조조정의 여파로 국내 건설 산업에 크나큰 위협이 왔던 시기에도 건설 산업의 해외경쟁력 확보와 국내건설기술 향상의 초석이 되는 기술력 있는 인재양성을 위해 본 학과는 부단한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통일 후의 한국 건설시장은 다시 한번 폭발적인 시장규모의 확대가 예상되며, 지역적으로는 광주광역시를 중심으로 형성된 국토의 서남권은 농업, 어업 중심의 산업 구조에서 교역, 관광 중심의 산업구조로 변화를 꾀하고 있어 도로, 항만, 교량, 하천 등 수많은 사회기반시설이 이 지역에 건설될 것이며, 지역 경제의 활성화와 더불어 토목분야 발전의 꾸준한 동기가 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국내 외 사회 견제적 여건변화 속에서 본 학과는 이에 부응하는 교육시스테을 구축하여, 예비 토목인 인 학생들이 변화하는 환경에서 특성화된 전문지식과 학재 간 융합지식을 통해 창의적으로 문제를 해결하고 소통과 도전정신을 통해 지역사회와 국가, 나아가 세계 평화에 기여할 수 있는 전인적은 기술자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하단배경영역